임일순 홈플러스 대표, 협력사 대표들과 스킨십 시도
상태바
임일순 홈플러스 대표, 협력사 대표들과 스킨십 시도
  • 공신영 기자
  • 승인 2019.09.02 11: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홈플러스

[아이이코노믹=공신영 기자]홈플러스 임일순 사장이 지난달 30일 서울 등촌동 홈플러스 본사에서 열린 ‘그로서리 동반성장 파트너 간담회’에서 협력사 대표들과 상품 품평과 함께 상품 개발, 매출 활성화를 위한 협업 방안에 관해 논의했다.

이번 간담회는 수백여 협력사를 한 번에 만나는 콘퍼런스 형식에서 벗어나 카테고리별 주요 협력사 대표를 소그룹으로 만나 장장 4시간가량의 ‘끝장 토론’을 벌이는 방식으로 진행해 스킨십을 강화했다.

단순한 인사치레가 아니라 현장의 고충과 아이디어를 CEO가 직접 듣고 톱다운 방식으로 협업 방안을 모색해 파트너십을 높인다는 취지라는게 회사 측 설명이다.

임일순 사장은 지난 6월부터 A4 4매 분량의 ‘자필 손 편지’를 써 2만4000명 임직원을 격려하고, 신선식품 협력사들과 간담회를 가진 데 이어 재도약을 위한 소통행보를 지속 확대하고 있다. 임사장은 앞으로도 매달 주요 카테고리별로 협력사 대표들을 초청해 릴레이 간담회를 이어 간다는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